토스, '자동차 금융' 특화 서비스 3종 출시 "이달 말까지 캐시백 이벤트"

이유민 기자 yumin@ekn.kr 2019.06.12 13:30:08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보도자료 이미지_2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고 있는 비바리퍼블리카가 자동차 특화 서비스 3종을 출시하며 다양한 금융 상품 포트폴리오를 갖춰나가고 있다.

12일 비바리퍼블리카는 자동차 특화 서비스 3종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개편된 서비스는 △내차 시세조회 △자동차 보험료 조회 △내차 팔기 등으로 차량을 소유한 이용자라면 누구나 토스 앱의 ‘내차 시세조회’를 통해 본인 소유 차량의 번호를 등록해 각 서비스를 쉽고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내차 시세조회’는 중고차 시세 데이터베이스 기업 카마트와 제휴를 통해 내차 시세 정보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다. 차량 기종 및 주행거리에 따른 시세조회가 가능하며, 현재부터 최대 3년 후 시세까지 확인할 수 있다.

‘자동차 보험료 조회’는 삼성화재, KB손해보험, DB손해보험, 현대해상, 한화손해보험 등 국내 대표 보험사 다섯 곳과 제휴해 차량 보유자의 조건에 맞는 각사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비용을 산출해 보여주는 서비스다. 차량 정보, 운전자 보상 범위, 할인 특약, 담보 및 보장 금액을 입력하면 간단한 본인인증 과정을 거쳐 5개 보험사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비용을 조회할 수 있으며, 업계 최초로 조회 금액과 동일한 가격으로 보험 가입이 가능하다.

나아가 보유 차량 판매도 가능하다. 중고차 판매 업체 AJ셀카와 제휴한 ‘내차 팔기’ 서비스는 간단한 양식을 통해 차량 판매를 접수하면 AJ셀카의 전문 평가사가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맞춰 찾아와 차량 평가를 진행한 후, 온라인 경매를 통해 바로 차량 판매를 할 수 있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토스의 자동차 특화 서비스 3종을 통해 고객들은 차량 시세 조회, 보험 조회 및 가입, 차량 판매까지 토스 앱 하나로 해결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토스를 통해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간편하고 안전한 금융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한 캐시백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달 말까지 토스 자동차 보험료 조회 서비스를 통해 삼성화재, KB손해보험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에 신규 가입하면, 가입 익월 말일에 토스머니(토스 충전금) 2만 원을 받을 수 있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